[새벽기도] 산새 소리와 함께 첫 아침을 깨우는 기도

월~금 오전 5시 30분



하루를 여는 첫 시간큐티집 <복있는 사람>의 매일묵상 순서에 따라 말씀을 함께 묵상하고하루를 열어가는 간절한 기도를 드립니다요일별로 월요일은 성도들의 일터와 소명을 위해화요일은 다음 세대와 자녀들을 위해수요일은 교회와 직분자들을 위해목요일은 복음과 하나님 나라 확장을 위해금요일은 병약한 성도들과 주일 예배를 위해 합심해서 기도합니다대모산 맑은 공기와 산새들의 노랫소리 속에 아침을 맞으며새벽기도 후 교회 옆 공원에서 잠시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여유는 일원동교회 새벽기도만의 또 다른 특별한 은혜입니다.


만민이 기도하는 집이자 만민을 위해 기도하는 집으로일원동교회는 누구에게나 기도의 공간으로 열려있습니다새벽시간에 기도하러 나오는 것이 여건상 힘든 분들은 출근길에 들러서 퇴근길에 들러서아이들 학교 보내 놓고 오전 시간에 들러서, 바쁜 일손을 멈추고 잠시 낮 시간에 들러서 언제든지 아름다운 산새소리와 대모산 맑은 공기 속에 하나님과 대화하는 고요한 시간을 가지시기 바랍니다. 


새벽기도 월요일~금요일 오전 5시 30분 본당

             토요일 오전 7시 본당







인생의 광야에서 시험을 만날 때 지난 1월, 한국 테니스 역사상 최초로 정현 선수가 그랜드슬램대회중 하나인 호주오픈4강에 진출해서 온통 난리가 났습니다. 그런데 정현 선수가 4강에서 만난 상대가 ‘테니스의 황제’ 페더러였습니다. 발바닥 부상으로 몸이 좋지 않았던 정현 선수는 결국 페더러의 벽 앞에 도전을 멈추고 말았습니다. 절대적으로 강한 상대와 맞서려면 철저하게 준비 돼야지, 의지만 가지고 안되기 때문입니다. 오늘 본문은 광야에서 예수님이 인간대표로 사탄과 맞서 첫 대결을 벌이는 장면입니다. 전적만 놓고 보면, 사탄이 훨씬 우세합니다. 사탄은 지금껏 인간과 맞대결에서 패배한 경우가 없는 반면, 예수님은 광야에서 40일을 주린 후 약해질 대로 약해진 상태였습니다. 그러나 3셋트까지 경기 결과는 놀랍게도 3-0, 예수님의 완승이었습니다. 예수님이 바닥난 체력과 극한 상황에서도 무패전적의 상대에게 단 한셋트도 내주지 않고 승리할 수 있었던 비결이 무엇일까요? 첫 번째 비결은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사탄은 ‘하나님보다, 먹고 사는 현실이 먼저다!’는 논리로 공격해 왔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광야에서 이 시험에 다 넘어졌습니다. 오늘날로 말하면, 하나님보다 대학과 안정적 직장, 심지어 시급 몇